> 커뮤니티 > 언론보도

언론보도

[18.08.19] 재취업 준비생 4명 중 1명 “알바 수입 충분하면 구직 포기”

재취업 준비생 5명 중 3구직 중 아르바이트 한다

    재취업 준비생 4명 중 1알바 수입으로 생활 가능하면 구직 포기


- 알바천국 재취업 준비생 아르바이트 현황설문조사 진행

- 재취업 준비생 25.4% “아르바이트 수입만으로 생활 가능하면 구직활동 포기, 아르바이트만 할 것

- 재취업 준비생 58.3% “현재 아르바이트 계획하거나 실제 하고 있다”… 당장의 생활비 마련 이유

- 재취업 준비생들이 뽑은 퇴사 사유 1인간 관계에 대한 트러블 때문(18.6%)”

 

[알바천국 이미지]


재취업 준비생 4명 중 1명은 아르바이트 수입만으로 생활이 가능하다면 구직을 포기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실제 재취업 준비생 5명 중 3명은 아르바이트를 계획하거나 현재 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대한민국 대표 구인·구직 아르바이트 전문 포털 알바천국이 지난 8월 6일부터 8월 9일까지 재취업 준비생 2,323명을 대상으로 ‘재취업 준비생 아르바이트 현황 조사’를 진행했다.

설문결과 재취업 준비생 4명 중 1명(25.4%)은 앞으로의 구직 계획에 대해 “아르바이트 수입만으로 생활이 가능하다면 구직활동을 포기하고 아르바이트만 하겠다”고 답했으며, 61.6%는 “아르바이트 수입으로 생활이 가능하더라도 구직활동을 하겠다”, 13%는 “잘 모르겠다”고 답했다.

재취업 준비생의 58.3%는 현재 아르바이트를 계획하거나 실제 하고 있었다.

이들이 아르바이트를 고려하게 된 가장 큰 이유는 “당장의 생활비 마련을 위해서(63.3%)”였다.
기타 답변으로는 “뭐라도 해야 할 것 같은 불안감 때문에(23.1%)”, “집에 있으면 눈치가 보여서(7.1%)”, “아예 직장생활이 하기 싫어서(1.9%)”, “기타(4.6%)”등이 있었다.

한편 재취업 준비생들의 과거 퇴사 경험 횟수는 1회가 “36.8%”로 가장 많았으며, “2회 (29.8%)”, “3회(17.9%)”, “5회 이상(10%)”, “4회 (5.4%)”순으로 이어졌다.

재취업 준비생들이 뽑은 퇴사 사유 1위는 “인간 관계에 대한 트러블 때문(18.6%)”이었다.
다른 의견으로는 “기대했던 업무내용과 실제 업무내용이 달라서(17%)”, “급여가 맞지 않아서(15.2%)”, “적성에 맞지 않아서(11.4%)” ,”더 큰 회사에 취업하기 위해서(11.3%)”, “복지가 마음에 들지 않아서(6.9%)”, “창업하기 위해서(2.6%)”, “기타(17%)”등이 있었다.


 

 

TOP